• 최종편집 2022-07-05(화)
 
문화체육관광부
[가람플러스]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콘텐츠진흥원과 함께 6월 14일(화)부터 7월 11일(월)까지 서울 강남구로 이전해 문을 연 뉴콘텐츠기업지원센터에 입주할 창업 초기기업(스타트업, 창업 후 만 7년 이내)을 모집한다.

뉴콘텐츠기업지원센터는 2018년, 경기도 일산동구에 처음 문을 열어 가상현실(VR), 증강현실(AR), 인공지능(AI), 확장 가상 세계(메타버스) 등 실감콘텐츠 분야 창업 초기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사무공간과 역량 강화 프로그램 등을 지원해왔다. 올해 9월부터는 유관 기업과의 접근성을 높이고, 우수 인력을 확보하기 위해 서울 강남창업가거리로 이전하여 새롭게 입주할 기업을 찾는다. 이번 공모를 통해 총 15개사를 선정하는데, 선정된 기업들의 입주 기간은 9월 초부터 최대 2년(기본 1년, 연장평가 결과에 따라 1년 연장 가능)이다.

[ 실질적인 기업 성장 위한 업무공간 제공, 기업 역량 강화 프로그램 운영]

이전하여 개소하는 뉴콘텐츠기업지원센터는 지하 2층부터 지상 6층까지의 총 8개 층 규모로서, 지하 2층부터 지상 1층까지는 다목적 스튜디오, 편집실, 회의실 등이 있고, 지상 2층부터는 6~12인 규모의 기업이 일할 수 있는 독립된 사무공간 15개실이 있다.

선정된 기업은 사무실, 회의실, 세미나실 등 기본 업무공간을 비롯해 최첨단 장비가 있는 제작 스튜디오, 편집실을 무상으로 이용할 수 있으며, 특히 기업 전문 육성 기관(액셀러레이터)을 통해 사전 진단을 받은 결과를 바탕으로 맞춤형 성장프로그램도 지원받을 수 있다. 또한 실감콘텐츠 최신경향 및 기술교육, 관련 분야 선도기업과의 교류, 기업별 홍보콘텐츠 제작 등 창업 초기기업이 입주를 계기로 실질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종합지원을 제공한다.

[입주기업 온라인 신청 접수, 근무 인력에 따라 사무공간 크기 선택]

입주를 원하는 기업은 신청서류를 갖춰 7월 11일(월) 오전 11시까지 콘진원 누리집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. 신청 시 최소 상주 근무 인력에 따라 12인(39.51㎡), 8인(29.96~30.88㎡), 6인(23.12~24.60㎡) 등 다양한 크기의 독립된 사무공간을 선택할 수 있다. 이와 관련한 더욱 자세한 내용은 콘진원 누리집에 게시된 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.

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“뉴콘텐츠기업지원센터가 실감콘텐츠 분야 창업 초기기업들이 한 단계 도약하는 디딤돌이 되길 바란다.”라며 “창의적인 콘텐츠와 혁신적인 기술을 보유한 기업이 실감콘텐츠 분야 세계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계속 지원하겠다.”라고 밝혔다.
태그

BEST 뉴스

전체댓글 0

  • 09782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실감콘텐츠 세계시장을 선도할 창업 초기기업을 찾습니다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